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8/10'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10.30 감귤 주렁주렁 달린 제주도 자차로 여행한 후기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섬 제주도...육지하고 분리된 섬이기 때문에 카페리 또는 비행기를 이용해야 갈 수 있습니다.


제주도는 항공권과 렌트카 할인율이 아주 높습니다. 정상가격은 편도 항공권 기준 10만원 이상이지만 할인율이 높은 날은 3만원 아니 2만원 후반대에도 구매할 수 있고요. 


렌트카의 경우 업체마다 다르지만 경차의 경우 1박 2일 기준으로 할인 렌트가격이 2만원 미만입니다. 항공권이나 렌트카 높은 할인을 받으면 1박 2일 기준으로 10만원 미만으로 제주도 여행을 할 수 있는 것이죠.


하지만 저는 제주도 여행할 때 항공기 + 렌트카가 아닌 자차를 이용해 제주도를 여행해보고 싶었습니다. 가장 큰 목적은 제주도에서 애니메이션 캐릭터를 붙인 이타샤가 다닌다는 것을 도민들게 알리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본래 1주일 정도 계획했지만 일 때문에 여행기간을 4박5일로 줄였습니다. 그리고 실질적으로 제주도에 있던 기간은 2박3일입니다.



육지로 연결되어 있지 않는 제주도를 자차로 여행하려면 반드시 카페리를 이용해야 합니다. 제주도행 카페리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부산, 여수, 고흥, 완도 등의 지역에서 이용해야 하는데요. 저는 그 중에서 여수에서 카페리를 이용했습니다.


여수로 내려갈 때 중간에 전주를 들렀고요. 전주에서 고급휘발유 가득 채우고 출발했습니다. 제주도는 기름값이 비싼 지역이며, 특히 고급휘발유 가격이 상당히 비쌉니다. 전주는 1800원대 중반이지만 제주도는 무려 2340원입니다.



전주에서 볼일보고 가득 주유 후 여수로 향했습니다. 위 사진은 중간에 국도휴게소에서 쉬다가 찍어본 사진입니다.



여수에서 출발하는 카페리는 새벽1시40분인데요. 저녁과 밤시간이 한가한 관계로 여수 가는 중간에 순천만을 둘러보기도 했고요. 여수 돌산공원에서 사진과 영상을 찍어보기도 했습니다.


출항시각은 1시40분이지만 자동차를 카페리에 적재하려면 12시 이전에 부두에 대기해야 한다는 메시지를 받고 11시30분에 부두에 도착했습니다.



이후 카페리에 차를 적재한 후 새벽1시쯤 카페리에 승선했습니다. 피곤한 관계로 객실에서 바로 잠을 잤구요.



그리고 동이트는 아침 제주항에 도착했습니다. 이른아침의 제주도는 출근하는 차들이 많았는데요. 차는 많지만 서울처럼 극심한 교통정체는 겪어보진 못했습니다. 



제주시내 사우나에서 휴식을 취하고 애월읍 해안도로를 따라 주행했습니다. 애월읍 스타벅스 가는 도중 해안가에서 사진도 찍어보았고요.



스타벅스에 들어가서 말차를 먹어보기도 했습니다. 맛은 뭐 녹차가루와 우유가 섞인 그런 맛입니다.



제주도는 어디에서 찍어도 사진이 작품이 되는 듯 합니다. 제가 찍는 실력은 아주 안좋은데요. 풍경이 저의 부족한 실력을 만회하죠.



다음날에는 한라산도 등산했고요. 원래 정상정복 욕심이 있었지만 준비가 제대로 안되어 중턱에서 그냥 되돌아왔습니다.



한라산 등반후 제주도 시내에서 먹은 고기국수 큰데는 한그릇 6천원인데 고기가 많아서 만족했습니다. 



그리고 방문한 성읍민속마을... 마을 한복판을 차로 지나갈 수 있습니다. 



천제연폭포도 다녀왔는데요. 폭포 입구에서 판매하고 있는 한치빵입니다. 1개당 3천원인데 맛은 뭐 치즈+한치가 섞인 맛입니다.



제주도 성 박물관 주차장에서 찍은 사진입니다. 


저녁에 고등어회를 먹고싶어서 서귀포 시내에 있는 허름한 횟집을 찾아 한사라(1접시)를 시켰는데요. 주인이 갈치회를 서비스로 주더군요.



솔직히 갈치회는 생전 처음 먹어봤는데 고등어회보다 더 맛있었습니다. 갈치회 먹다가 고등어회 먹으니 입이 심심하네요. 가격은 5만원 나왔습니다.


자세한건 맨 위 영상 보시면 되고요. 2박3일 동안 재밌게 잘 놀았습니다. 다만 앞으로 제주도갈 때는 아마 항공기+렌트카로 이용할 듯 하네요. 가성비 등 경제성에서 자차 이용하는 것보다 월등히 좋으니까요.


하지만 금전적인 부담이 높더라도 자신의 자동차에 애착이 가는 자동차 매니아라면 한번 이상 제주도를 자차로 여행해보는것도 좋을 겁니다. 렌트카 이용하는 여행과 다른 추억을 만들 수 있으니까요.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