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제는 주민등록증과 함께 필수증명서가 된 자동차운전면허증 어떻게 보면 청소년에서 진정한 어른이 되기 위한 첫 관문이라고 볼수도 있습니다. 실제로 운전학원에 보면 교육생들은 대다수 20대 초중반 젊은 사람들이 많습니다.  


최근에 정부에서 운전면허시험 절차를 간소화한다고 합니다. 정확한 내용을 보면 학과시험과 기능시험을 축소 및 폐지한다고 하는데요. 학과시험은 응시자가 시험유무를 선택할수 있고 만일 원하지 않으면 10시간 이론교육으로 대체한다고 합니다. 그리고 S자, T자 도로에서의 주행시험은 완전히 폐지되고 도로주행시험만 진행한다고 하며 전문학원의 의무교육시간도 8시간으로 대폭 줄어든다고 합니다.


다만 도로주행시험 보기전에 기본적인 자동차 기기조작법, 주차능력등은 미리 검증받고 나서 한다고 합니다.


운전면허 절차에 대한 저의 생각


일단 운전면허 취득 절차가 간소화 자체는 동감하는 편입니다. 취득 절차가 쉽고 어렵고를 떠나 직장다니면서 운전면허를 취득하려면 운전학원이나 면허시험장에 가기 위해 직장에 자주 빠지는것도 힘들테고 운전면허를 취득하기 위한 비용또한 적지않은게 사실입니다.


다만 기능시험이 폐지되면서 좁은 골목길에서의 통행과 주차능력을 양성할수 있지 못한다는 점이 새로 도입할 운전면허 시험 간소화 제도의 단점이라고 생각됩니다. 도로주행시험전 주차능력과 기기조작법을 검증한다고 하는데요. 기능시험이 폐지된 마당에 단순히 운전면허학원의 의무교육만으로 주차능력과 자동차기기조작을 다 배우기는 사실 벅찹니다.


운전중 가장 어려운것이 어떻게 보면 주차입니다. 특히 주차면적이 좁은 우리나라에서는 더욱 정교하고 신속한 주차능력을 양성하는데 힘써야됩니다. 저도 사실 운전면허 취득후 한동안 어려워한게 주차인데요. 기능시험중 S자와 T자 도로에서의 주행은 주차능력을 어느정도 향상시켜줄수 있었습니다만 기능시험이 폐지되면서 주차능력이 제대로 향상되지 않은채 도로주행시험을 보는건 옳지않다고 생각됩니다.  또한 좁은 골목길에서의 주행능력 또한 제대로 향상되지 않은채 도로주행시험을 보기 때문에 나중에 면허증 발급받은뒤에 좁은 골목길 주행시 문제가 생길 가능성이 높습니다.


운전면허 취득한 뒤에도 드라이빙스쿨 이수를 의무화해야 한다.


운전면허시험 간소화 제도때문에 도로위에 김여사가 더 많이 양성될거라고 하는데요. 제 생각에는 어차피 기존제도나 간소화제도나 도로위의 김여사는 변함없이 양성됩니다. 왜냐하면 현재의 운전면허취득제도 또한 응용보다는 암기식 위주 시험이거든요.


운전면허를 갓 취득하고 도로주행경험이 부족한 사람들을 위한 도로주행연수 또한 저는 권하고 싶지 않습니다. 언젠가 도로주행연수차량 대리운전을 해보았는데 대리부른 사람이 학원강사였습니다. 그런데 시트포지션부터 엉망이었더군요. 그리고 몇가지 질문했는데 전체적인 안전운전에 대한 지식은 매우 떨어졌습니다.


제 생각에는 드라이빙스쿨을 의무화해야 한다고 합니다. 드라이빙스쿨은 올바른 운전자세 및 핸들 파지법부터 시작해서 긴급한 상황시 대처능력, 빙판길 빗길 주행, 슬라럼 등의 교육을 받을수 있는데요. 실제로 드라이빙스쿨을 이수받고 만족을 한 운전자들이 적지않습니다.


아래는 2년전 제가 촬영한 드라이빙스쿨 영상입니다. 운전은 유명한 자동차블로거이신 카앤드라이빙님께서 시범을 보여주었구요. 저는 이때 초보수준이었는데 실수한 티가 많이 나네요^^;





어떻습니까? 위의 영상이 도로운전연수나 운전면허학원에서 가르쳐주리라 생각되시는지요? 우리나라는 사계절이 뚜렷해서 여름이 비가 많고 겨울에 눈이와 도로가 빙판길로 변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본래 드라이빙스쿨은 자동차메이커가 자발적으로 앞장서야 하는데 그러지 못한게 개탄스럽습니다. 일본의 경우는 자사차량을 구매하는 고객을 위해 정기적으로 드라이빙스쿨을 열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교통사고발생이 조금씩 줄어들고 있다고 하지만 선진국과 비교하면 아직도 교통사고 발생률이 매우 높습니다. 이러한 부작용을 막기위해 정부에서 드라이빙스쿨을 주도해야 된다고 생각됩니다. 


위사진은 토스카 동호회 행사때 GM대우 레이싱팀 선수겸 감독인 이재우 감독님께서 올바른 시트포지션에 대한 강의를 하는도중 찍은 사진입니다. 사진출처는 http://whodol.pe.kr 입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