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오늘 오전에 제가 서울 송파쪽에 볼일이 있어 차타고 송파구에 다녀오게 되었습니다.


제가 사는곳은 경기도 시흥시 정왕동입니다. 저는 정왕동에서 서울 동쪽지역인 송파구, 강동구 일대로 갈때 이번에 새로 개통한 제3경인고속화도로를 이용합니다. 그리고 도리분기점에서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를 갈아타는 편입니다.


그런데 볼일을 마치고 다시 되돌아올때 제3경인고속화도로에서 의아한 광경을 목격하게 되었습니다.




앞서가던 차들이 전부 3차선으로 붙는 것이었습니다. 저는 처음에 사고가 났나? 라는 생각을 했지만 이네 1, 2차로를 막고 도로 보수공사 하는 광경을 보게 되었습니다.




도로공사하는 지점이 도리분기점에서 인천공항쪽으로 진행하는 방향이며 연성IC 부근에 있었습니다. 제3경인고속화도로가 8월부터 유료로 바뀐다고 하는데 그거 때문에 공사하는건지는 잘 모르겠지만 도로 확장공사 및 인터체인지 신설이라고 보기에는 정황이 맞지 않았습니다.




공사장을 지나서 자세히 보게 되었는데 한쪽에 아스팔트가 쌓여있고 도로포장용 롤러가 지나다니면서 도로를 포장하고 있더군요.


제3경인고속화도로는 개통된지 이제 겨우 두달밖에 되지 않았습니다. 원래 이 도로는 정식개통시기가 2010년8월 이후로 알고 있었는데요. 갑자기 5월달로 앞당겨 개통했습니다. 이거때문에 일각에서는 지방선거를 앞둔 민심수습용 개통 아닌가 하는 의혹도 제기되었습니다.


자동차를 운전하는 입장에서 도로개통이 많으면 많을수록 좋습니다. 그런데 이왕이면 튼튼히 만들고나서 확인을 철저히 한후 개통하는게 좋지 않을까요? 개통된지 2년도 아니고 겨우 두달만에 다시 재포장공사를 해야될정도면 부실공사가 아닐지 의심이 듭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