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현대차의 준대형세단 신형 그랜저가 22일부로 완전히 공개됐습니다. 다 아는 상식이지만 소비자들을 끌어들이기 위해 본래 구형보다 신형 모델에서 구형의 단점을 개선하고 상품성, 성능, 품질을 끌어올립니다.

 

신형 그랜저의 달라진 점과 특징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각 언론사의 기사를 보면 됩니다. 여기서는 신형 그랜저와 구형 그랜저 가격을 비교해 보겠습니다. 신차출시에 맞춰 현대자동차 홈페이지에도 가격정보가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그랜저는 2-3 종류의 가솔린 엔진과 2.2L 디젤 엔진을 선택할 수 있는데요. 엔트리 모델인 2.4L 가솔린 모델끼리 먼저 가격을 비교해 보겠습니다.



위 가격표는 구형 그랜저 2.4, 아래 가격표는 신형 그랜저 2.4입니다. 구형이 2개 트림, 신형이 3개 트림인데요.


 

하위 트림인 모던 기준으로 신형 그랜저가 구형대비 가격이 67만원 상승했습니다. 세부사양을 보니 신형 그랜저 쪽이 조금 더 좋긴 합니다. 6스피커에서 8스피커로 스피커가 증대되고 싱글 프로젝션 헤드램프에서 듀얼 프로젝션 헤드램프가 기본 적용됐습니다. 그리고 이중접합 차음유리가 프런트도어와 프런트실드에 적용됐네요.

 

구형 그랜저는 모던 위에 모던 컬렉션이라는 트림이 있으며 8인치 스마트 네비게이션, 액튠 사운드 시스템 앞좌석 통풍시트가 기본 적용되었네요.

 

신형 그랜저는 프리미엄, 프리미엄 스페셜이라는 상위 트림을 선택할 수 있으며, 프리미엄에 스마트 후측방 경보 시스템과 앞좌석 통풍, EPB, 레인센서 등이 적용되고 프리미엄 스페셜에 자외선 차단 유리, 운전석 메모리 시스템, 동승석 워크인 스위치 등이 적용됩니다.

 

구형과 신형 그랜저 2.4 모델을 비교해 보니 신형 그랜저 가격이 상승했지만 상승된 만큼 동승석 워크인 스위치, 자외선 차단 앞유리 등의 편의사양도 탑재됐습니다. 특히 신형 그랜저는 운전석 8WAY, 동승석 2WAY 전동식 럼버서포트를 적용한 것이 개인적으로 마음에 듭니다. 고급 대형차를 구매했는데 폼나지 않게 수동으로 조정하는것보다는 전동이 낫겟죠 ㅎㅎ

 


다음은 3.0L 가솔린 모델을 비교해 보겠습니다. 위 가격표가 구형 그랜저 3.0(HG300), 아래 가격표가 신형 그랜저 3.0(IG300)입니다.


 

구형의 경우 3.0 모델 트림이 4개, 신형은 2개로 구성됐습니다. 구형이 트림이 많아서 그런지 신형 그랜저 3.0 가격은 구형의 가장 낮은 가격 3320만원-3920만원 사이에 위치했습니다.

 

구형 익스클루시브 컬렉션과 신형 익스클루시브 스페셜 편의사양을 비교해 보면 신형이 50만원 정도 가격이 낮습니다. 신형은 구형과 비교해 LED 헤드램프, 19인치 휠 등이 적용됐습니다.


하지만 구형에 탑재됐지만 신형이 없는 사양들도 눈에 띄는데요. 전자제어 서스펜션, 전방추돌 경고 시스템, 차선이탈경보시스템, 오토하이빔 등의 사양이 구형 익스클루시브 컬렉션에 적용됐습니다. 개인적으로 구형에 탑재된 편의사양이 더 마음에 드네요.

 

신형의 경우 현대 스마트 센스 패키지2를 선택할 수 있지만 이 선택옵션을 적용하려면 160만원을 추가로 내야 합니다. 제 개인적인 판단으로는 신형 그랜저가 구형과 비교해 가격 상승했다고 생각됩니다.

 

이제 막 출시된 신차이기 때문에 아직 모르는 부분이 많지만 주행성능이나 상품성 실제연비는 차후에 렌트카를 통해 체험해볼 생각입니다. 차 자체는 괜찮게 나온 듯 하고요. 아마 국산차 단일모델 중에서 가장 많이 판매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특히 젊은 층에게 어필하는 익스테리어 디자인 때문에 젊은 소비자들이 많이 구매할 거라 생각되네요.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