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아직 GM대우가 존재했던 2010년 하반기 현대 그랜저와 경쟁하는 알페온이 국내 출시되었고 지금까지도 판매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최근 출시된 쉐보레 임팔라에게 바통을 넘기고 서서히 단종 수순을 밟고 있습니다. 그런데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임팔라는 정통 후계자는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단지 서자가 계승했다고 볼 수 있죠.

 

알페온은 넓고 편안하고 조용하지만 느린 엔진 반응과 늘어진 기어비 때문에 스포츠주행과 거리가 멀어 할베온이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는데요 북미에서는 2009년에 출시되어 뷰익 라크로스라는 명칭으로 판매 되었고 V6 3.0L 엔진이 주력인 알페온과 다르게 V6 3.6L 엔진이 주력 파워트레인 입니다.

 

그리고 2015 LA 오토쇼에서 3세대 뷰익 라크로스가 공개 되었습니다. 3세대 뷰익 라코로스의 디자인을 보면 1954년에 제시한 와일드캣2 디자인 컨셉이 가미되었으며 프런트 그릴 내부는 폭포수가 떨어지는 듯한 세로그릴을 바탕으로 실버 크롬 가로바가 그릴 한가운데를 가로지르는 뷰익의 독특한 디자인이 적용 되었습니다.

 

헤드램프는 더 날렵해지고 DRL이 헤드램프 내부 위쪽에 적용 되었으며 프런트 범퍼 하단을 두른 실버 크롬 라인은 사이드도어 사단까지 쭉 이어집니다. 뷰익은 오래 전부터 이런 크롬 라인을 아낌없이 적용했는데 이를 스위프스피어(sweepspear)라고 합니다.

 

 

LED DRL이 보편적으로 적용되면서 프런트 안개등이 점차 사라지고 있는 추세인데 3세대 라크로스의 경우 작은 원형 안개등이 헤드램프 아래쪽 좌우에 적용 되었습니다.

 

사이드미러 마운트가 프런트 사이드도어 상단에 적용되었고 윈드 터널 테스트를 통해 풍절음 유입을 최소화 시켰다고 합니다. 또한 스포일러가 적용된 것과 같은 효과를 내는 공기역학적으로 설계된 트렁크 리드 그리고 프런트 타이어 앞쪽에 설치된 윈드 디플렉터 덕택에 공기저항을 더욱 줄일 수 있었습니다.

 

현재 판매되는 알페온을 포함한 2세대 라크로스가 쾌적한 공간을 중시했다면 3세대 라크로스는 공간활용성과 함께 더 날렵한 이미지 구현 및 무게중심을 조금 더 낮춰 주행안전성 향상까지 고려했습니다. 전고는 1,500mm에서 1,460mm로 낮아졌고 그러면서도 휠베이스는 65mm나 길어진 2,905mm에 달해 뒷좌석 탑승공간을 크게 넓혔습니다. 그러면서도 전체 길이는 5,017mm로 현재 판매되는 라크로스 대비 겨우 15mm만 길어졌습니다.

 

낮아진 전고와 길어진 차체 거기에 서스펜션 구조도 새로 설계하여 전륜 하이퍼 스트럿, 후륜 5링크 타입으로 변경되고 투어링, 스포츠 모드로 구분되는 전자제어식 서스펜션 여기에 취향에 따라 듀얼 클러치 타입 AWD 시스템을 운전자가 선택할 수 있다고 합니다.

 

 

인테리어의 경우 운전자의 취향에 따라 3가지 타입 인테리어 컬러를 선택할 수 있으며 8인치 터치스크린이 적용되고 운전자가 소유한 스마트폰에 따라 애플

카플레이, 안드로이드 오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또한 4G LTE 속도를 지원하는 와이파이 핫스팟 시스템이 적용되어 스마트폰 포함해서 노트북 등의 모바일 기기로 인터넷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편안하면서도 조용한 드라이빙을 추구하는 뷰익 브랜드 특성상 소음 유입을 최소화하기 위해 브레이크 디스크, 서스펜션 링크까지 세세하게 공기 흐름을 유도하도록 설계했고 액티브 노이즈 캔슬레이션 기능이 적용되어 정숙성을 극대화 하였습니다.

 

V6 3.6L 가솔린 엔진은 현재 판매되는 2세대 라크로스 그리고 쉐보레 임팔라에 탑재되는 V6 3.6L 엔진과 비교해서 배기량은 살짝 늘어난 3,649cc(2세대 라크로스 쉐보레 임팔라는 3,564cc) 그리고 11.5:1에 달하는 압축비를 실현하여 최고출력 305마력 최대토크 37kg.m의 강력한 힘을 냅니다. 또한 신규 개발된 8단 자동변속기는 1단 기어비가 5.25에 이를 정도로 큰 힘을 낼 수 있으면서도 항속 기어인 8단은 0.57에 불과해 기존 6단 자동변속기보다 기어비폭이 더욱 넓어졌습니다.

 

또한 차체가 전반적으로 조금씩 더 커지면서도 더 강하면서 가벼운 강판이 적용되면서 무게는 현재 판매되는 라크로스 대비 136kg 줄어들어 주행성능과 연비향상에 기여를 했다고 합니다. 3세대 라크로스는 2016년 여름 출시 예정인데요. 쉐보레 임팔라가 올해 9월 출시되었고 한국지엠이 올인하고 있는 브랜드가 쉐보레이기 때문에 아마 뷰익 라크로스는 국내 출시될 가능성은 없다고 봅니다.

 

이상으로 LA 오토쇼에서 공개된 한국지엠 알페온의 진짜 후속 모델 임팔라에 대한 간단한 리뷰를 마치겠습니다. 아래 도표는 LA 오토쇼에서 발표한 뷰익 라크로스 제원이며 현재 국내에서도 판매되는 알페온, 임팔라와 비교해 보았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