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항상 겨울철이 되면 겨울철 차량관리법 그리고 겨울철 안전운전법이 인터넷등에 올라오면서 겨울철 안전운전을 강조합니다만 여전히 실제로 도로에 나가보면 겨울철임에도 불구하고 겨울철 안전운전상식을 잊거나 모른채 운전하는 운전자들이 적지 않습니다.


눈길이나 폭우등 악천후시 운전할때 100% 안전운전 하지 못한다 하더라도 최소한 교통량이 많거나 다른차가 주위에 많을때에는 안전운전수칙을 지켜주는게 좋습니다. 특히 악천후시에는 자기잘못으로 인한 사고가 났을때 자기차량은 운좋게 사고를 피하더라도 주위에 있는 차가 사고유발차량의 행동을 보고 놀래서 핸들을 급하게 꺾는등 다른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걸 나비효과에 비유하기도 하죠.



윗 영상은 지난 1월말 폭설이 쏟아졌을때 운전하다가 다른차의 무리한 끼어들기 과정을 블랙박스 영상으로 촬영한겁니다. 하남시청과 하남 홈플러스 사이에 신호대기하다가 교차로 지난후부터 버스전용차선이라는걸 알고 우측차선변경뒤 주행하는데 뒤에 있는 차가 버스전용차선으로 옮긴후 중앙차로 정류장을 뒤늦게 보고 급하게 끼어들기 한 과정입니다.


이때 너무 놀래서 신호대기후 문열고 왜 그렇게 운전하냐?고 물어봤는데요. 윗 영상 스포티지 운전자가 단순히 "못봤다" 라고만 얘기했습니다. 좀더 대화 해보려다가 그냥 조심히 운전하라고 말하고 서로 제갈길 갔습니다.


눈길의 또다른 위험성요인은 빗길과 달리 도로에 눈이 쌓이면서 차선이나 중앙선등이 거의 보이지 않는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그런이유로 더 천천히 주행해야 하고 전체적인 차량의 흐름 확인을 잘 해야 합니다.


허나 안전운전상식이나 이론만으로는 한계가 있습니다. 이런말도 있지 않습니까? 백번 듣는것보다 한번 보는게 낫다. 운전 또한 그냥 듣는것보다 한두번 체험하는게 더 습득효과가 큽니다. 과연 뭘까요?  그게 바로 드라이빙스쿨입니다. 드라이빙스쿨에 대한 포스팅은 다음에 언급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