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크라이슬러가 작년 서울모터쇼에서 풀모델체인지된 올뉴300C와 새로 출시될 중형급세단 200 그리고4륜구동으로 잘 알려진 JEEP브랜드등을 선보이며 국내 소비자들에게 크라이슬러 브랜드에 대해 알렸는데요.


1월 16일 웨스틴조선호텔에서 내 외관 모두 풀모델체인지된 올뉴300C 런칭행사에 다녀왔습니다. 크라이슬러는 2008년부터 시작된 외환위기로 인해 파산과 동시에 크라이슬러LLC라는 새로운 그룹으로 출범하였습니다. 이때부터 피아트와의 기술제휴관계를 맺고 다시 회생하였습니다.


크라이슬러 올뉴300C는 크라이슬러가 독자개발한 3.6L 펜타스타 가솔린엔진이 탑재되었고 또한 변속속도가 빠르고 부드러운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되었다고 합니다. 공인연비는 9.7km/l


그리고 뛰어난 연비와 강력한 토크로 무장한 3.0L디젤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도 선택할수 있는데요. 가솔린모델대비 약 200만원정도 더 지불해야되지만 새로운 연비측정방식으로 측정한 올뉴 300C 디젤모델은 고속도로연비18.6km/l, 시내연비11.4km/l, 평균연비 13.8km/l라는 뛰어난 연비를 자랑합니다. 


Q&A시간에서 여러가지 질문과 답변이 있었는데요. 그중에 기억나는게 있다면 피아트가 국내에 들어오는게 확실한가? 라는 질문에서 4월달에 결정될 것이라고 합니다. 피아트와 같이 A/S도 공유하는지에 대한 질문도 있었는데요. 이 질문에 대한 대답은 기억이 안나네요. 아무튼 피아트가 올해 국내에 도입될거라 예상을 해봅니다.


그렉 필립스 크라이슬러 코리아CEO과 모델이 함께 포즈를 취하고 있습니다.


포토모델만 서 있을때도 사진 한번 찍어봤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프론트 마스크는 구형이 더 마음에 듭니다^^; 신형도 나쁘진 않지만요.


아래영상은 올뉴 300C 런칭장면 그리고 올뉴300C에 적용된 디자인과 신기술에 대한 설명을 영상으로 촬영하여 간단히 편집해 보았습니다. 아래영상 클릭해보세요.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