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지난번 뉴 불스파워 주입후 서울에서 대구까지 장거리연비에 관한 소감을 올렸습니다. 고속도로 정속주행(100-110km/h)속도로 꾸준히 크루징하면서 달린 실제연비가 주입하기전보다 약간 상승한걸 느낄수 있었는데요. 이번에는 뉴 불스파워 주입한 상태에서 영암서킷을 주행해 보았습니다. 


지난 11월 초에 열린 DDGT 경차전은 영암상설서킷(1LAP 3.2km)을 총 13바퀴 주행했습니다. 당시 참가차량중에서 제차가 유일하게 올순정이더군요^^:


영암서킷 주행할때 위 사진처럼 이렇게 짐을 고정했습니다. 다행히 좌우 코너를 돌때 안전벨트가 든든히 잡아주더라구요.


얼마전에 제차 쉐보레 스파크로 영암서킷 주행에 관한 컨텐츠를 이미 작성했으니 자세한 과정은 생략하고 주행영상만 올리겠습니다. 서킷 주행할때 엔진오일 교체하면서 뉴 불스파워를 주입하고 약2000km를 주행한 상태입니다.



윗 영상은 서킷진입 및 서킷주행 초반부 영상입니다.


윗 영상은 서킷주행 중반부입니다. 이때 비가 갑자기 많이 내렸습니다.


서킷주행후 코스인해서 복귀하는 영상도 있었는데요. 제가 실수로 지워서 일단 영상 두개만 올렸습니다. 보통 가혹주행시 엔진오일이 소모되면서 기존의 엔진사운드외에 태핏소리가 날때도 있는데요. 뉴 불스파워 때문인지 모르겠지만 일단 태핏소리는 들리지 않았습니다.


뉴 불스파워를 주입할때 교체한 엔진오일은 캐스트롤 엣지 스포츠이며 0w-40 점도를 가지고 있습니다. 같은엔진오일만 세번째 넣었습니다. 점도엔진내부 마찰계수를 저감하는 AOMC성분이 다량으로 포함된 뉴 불스파워를 주입후 가혹한 서킷주행을 계속해보니 고회전에서  좀더 매끄럽게 가속된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가혹한 주행을 끝낸 쉐보레 스파크 엔진오일잔량이 얼마나 남았는지 확인하기 위해 딥스틱 게이지를 뽑아보았습니다. 사진에 보면 두개의 구멍이 보이실건데요. 게이지끝에 있는 구멍이 L선, 그위에 있는 구멍이 F선이라고 보면 됩니다. 엔진오일은 보통 L선과 F선 사이에 있으면 됩니다. 처음 엔진오일 교환하고 뉴 불스파워 주입할때 딥스틱 게이지가 절반정도 찍힌 상태에서 뉴 불스파워 주입하니 거의 F선에 가까이 올라갔습니다.


그런데 서킷주행까지 포함해서 뉴 불스파워 주입후 2000km주행한 뒤에는 사진에서 보시면 아시겠지만 L선과 F선 딱 중간에 내려와 있었습니다. 엔진오일교환하면서 뉴 불스파워를 주입한뒤 처음 딥스틱게이지를 뽑은건데요.  뉴 불스파워 엔진코팅제가 코팅되면서 불스파워가 소모된건지 아니면 서킷주행시 가혹한 온도를 못견뎌서 소모된건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이전에 캐스트롤 엣지 스포츠 엔진오일만 주입했을때에도 엔진오일 소모가 약간 있었지만 저렇게까지 많이 소모되진 않았습니다. 뉴 불스파워 다 좋은데 오일소모부분에서는 조금 아쉽다고 생각됩니다.


다만 가혹주행이 포함된 상태에서도(길이가 3.2km 영암상설서킷총 13LAP 주행포함 이외에도 영암에서 서울 올라갈때 대전부터 서울까지 지체 서행이 반복) 실제주행연비가 리터당 16km/l 정도 나온걸 감안하면 뉴 불스파워 첨가로 인한 메리트는 있다고 봅니다. 서킷주행한 날이 11월6일인데 보시다시피 6일날 실제주유연비 나쁘지 않은 편입니다(서킷주행만 한게 아니고 영암에서 서울로 올라갈때 고속도로 주행도 포함되었습니다)


제 생각에 뉴 불스파워는 주행거리가 많을때 특히 급가속 급출발등 가혹주행이 잦아도 연료절감 효과가 있으며 경제적으로도 분명히 메리트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이번 포스팅은 여기서 마치겠습니다.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