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엔진오일첨가제인 뉴 불스파워를 주입하고 난뒤 대구에 일이 있어서 이참에 대구로 내려가면서 장거리 연비를 체크해 보았습니다.


 

뉴 불스파워는 합성베이스 엔진오일과 AOMC라는 특수윤활마모제로 이루어졌다고 합니다. AOMC물질로 인해 마찰계수를 낮춰 연비향상 및 가혹주행시 엔진과열을 방지했다고 하는데요. 뉴 불스파워 주입후 과연 연비향상이 있었을까요?

 



 

중부고속도로 만남의 광장에서 연비를 체크하기 위해 연료를 가득 주입한뒤 계기판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연료가득주입후 592km를 달릴수 있다고 트립창에 표시되어 있습니다.



늦은밤이라 그런지 고속도로는 한산했습니다. 저는 주로 고속도로에서 100-120km/h를 달리는 편이며 이번에 대구에 내려갈때에도 그정도 속도를 유지했습니다.

 

제차를 구입한지 1년이 약간 넘었지만 총주행거리가 5만키로에 육박하는 이유는 주기적으로 서울과 대구를 고속도로 왕복을 적지않게 하고 레이싱경기 취재를 위해 서울과 태백 또는 서울과 전라남도 목포를 자주 왕복합니다.


 

뉴 불스파워 첨가후 고속도로 주행해보니 3000rpm이상 엔진회전수에서 기존에 엔진오일만 있었던 상태에 비해 적지않게 부드러워지고 소음도 약간 줄어든듯한 느낌입니다. 3000rpm이하 엔진회전수에서는 큰 차이 없었구요.


 

쉐보레 스파크의 경우 본래 엔진실린더 스트로크가 상당히 짧은 엔진이라 3000rpm이상 중 고회전에서도 크게 부담이 없는 편인데요. 뉴 불스파워를 첨가한 이후 높은회전수에서 더 정숙해지고 회전질감도 더 매끄러운 느낌이었습니다.


 

괴산휴게소에서 한번 쉰뒤 수성IC를 거쳐 목적지인 경상북도 경산시 옥산동 청구아파트에 도착후 계기판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트립상 평균속도 100km/h 주행시간 2시간54분이 소요되었다고 나왔으며 남은연료로 주행가능한 거리는 414km라고 표기되어 있었습니다.


 

본래 주유소에가서 가득 주유후 가득 주유된 연료량을 토대로 실제연비 계산해야되지만 도착한 시각이 새벽이라 주유소들이 문을 대부분 닫은 상태였습니다.



다음날 대구시내에 볼일 있어서 대구시내로 차를 타고 다녔습니다. 40km정도 가까이 시내주행을 한뒤 주유소에 들어가 가득주유를 했습니다.


 

주유소에 도착해 가득 주유하기 직전 계기판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대구시내를 주행할 때 거리는 불과 40km정도밖에 늘어나지 않았지만 내리는 비로인한 잦은 지정체로 주행시간은 은근히 많이 늘어났습니다. 평균속도 또한 조금 더 떨어졌습니다.

 


가득 주유한 결과 리터당 단가 2139 17.765L의 연료가 주유되었다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휘발유단가는 1리터당 2139원입니다.



서울에서 대구까지 내려와 대구시내까지 합한 주행거리 321km 17.765를 나눈 실제연비 결과는 리터당 18km/l라고 나왔습니다. 보통 서울에서 대구 내려오는데 16-17km/l의 연비를 보여준걸 감안하면 뉴 불스파워로 인한 연비향상효과는 있는듯 합니다.

 


가득 주유후 다시 경기도 하남의 집으로 돌아가는 길이 한컷 찍어봤습니다. 가득 주유후 590km를 주행할수 있다고 나옵니다. 시속110km/h에서 엔진회전수는 약3500rpm정도 됩니다.



내려올때와 마찬가지로 올라갈때도 괴산휴게소에서 1번 쉬었습니다.


 

서울로 올라가는 도중 경기도 이천 부근에서 총주행거리 5만키로를 넘었습니다. 주행중 인증샷도 한번 찍었구요.



동서울TG를 지나서 동서울 만남의 광장에 가서 가득 주유해 올라올때의 연비를 측정해보기로 했습니다.



동서울 만남의 광장 주유소에서 계기판 사진을 찍어봤습니다. 평균속도 100km/h, 총주행시간 2시간52분이 나왔는데요.


 

휘발유 단가 리터당 2022원이고 총34000원어치를 주유했습니다. 주유량은 16.82L이구요.


 

대구에 있는 주유소에서 동서울 만남의 광장 주유소까지 주행한거리는 284.1km이니 284.1km / 16.82L를 나누어 계산한 실제연비결과는 리터당 16.9km/l 결과값이 나왔습니다.


 

내려갈때에 비해 올라올 때 왜 연비가 더 떨어졌나? 라는 의문을 가질수도 있을거 같아 미리 말씀드리면 제가 수차례 서울과 대구 왕복하면서 연비측정해보면 내려갈때에 비해 올라올 때 연비가 조금더 떨어진 경우가 많았습니다. 그리고 평균속도는 비슷하지만 올라올 때 가속페달을 좀더 많이 사용하기도 했습니다.


 

뉴 불스파워 첨가후 연비측정을 해보니 큰 차이는 아니지만 분명히 연비상승효과를 느낄수 있었고 엔진회전수를 높일수록 좀더 부드럽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지난11월초 전라남도 영암에서 열린 DDGT라는 레이싱대회 경차전에 출전했습니다. 뉴 불스파워 주입후 약 1500km정도 주행한 상태인데요. 영암 상설서킷을 주행해본후 소감을 차후에 포스팅 하겠습니다.



P.S - 아 그리고 불스원 스크랩 이벤트를 진행합니다. 자동차동호회등이나 블로그 카페등이 스크랩하신뒤, 트랙백을 거시고 댓글에 이메일주소를 남겨주시면 됩니다. 추첨을 통해 불스파워를 제공한다고 하네요. 참고로 이번 이벤트는 오늘부터 2주간 진행됩니다.

Posted by 레드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