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프레스데이에 이어 어제도 모터쇼에 다녀왔습니다. 프레스데이때는 주로 수입차 프레스브리핑을 주로 취재했었는데 어제는 주로 국산차부스를 주로 취재했습니다.


그런데 쉐보레 부스를 보다가 쉐보레 부스에 전시된 스파크(마티즈 크리에이티브)를 보게 되었는데요. 순정상태의 갈색 스파크와 달리 핑크 스파크는 바디킷이 둘러져 있었습니다. 무엇보다도 프론트범퍼가 현재 양산되는 쉐보레 스파크 범퍼가 아닌 이전 지엠대우 시절의 마티즈 크리에이티브의 프론트범퍼와 똑같습니다.


사실 좀 의아했는데요. 모터쇼에 전시된 핑크 스파크가 왜 이전 지엠대우시절에 나온 마티즈 크리에이티브 프론트범퍼를 적용한 이유를 생각해보니 아마 프론트범퍼 아래에 붙은 바디킷 때문일듯 합니다. 바디킷이 현재 나오는 스파크범퍼와 호환이 된다면 굳이 이전 이전연식 프론트범퍼를 장착할 이유가 없었겠죠.


그리고 또 한가지 안 사실이 있는데 아래 사진을 보세요


윗 사진은 쉐보레 부스에 전시된 스파크 휠타이어 사진입니다. 올순정상태입니다.

아래사진은 쉐보레 부스에 전시된 스파크 휠타잉 사진입니다. 15인치 악세사리 휠로 변경된 상태인데요. 중요한것은 프론트휀더와 타이어사이 공간이 좁혀져 있습니다. 즉 순정 스파크와 비교해서 다운스프링이 되어 있죠.


어느정도 낮아졌는지는 정확히 모르겠지만 제가 볼때 적어도 3cm이상은 차고가 낮아진듯 합니다. 튜닝업체에서 제작한 스프링을 장착할수도 있지만 모터쇼에서 전시할때 그런경우는 거의 없기 때문에 어쩌면 쉐보레가 직접 다운스프링을 제작하거나 혹은 자동차전문 스프링제조업체가 쉐보레와와의 제휴한뒤 라이센스 생산했던걸 장착했을수도 있습니다.


현대 기아차의 경우 드레스업 전문 브랜드인 튜익스 혹은 튜온이라는 이름을 걸고 아반떼나 투싼 쏘울에 애프터마켓 바디킷을 판매하고 있습니다. 쉐보레도 스파크와 크루즈등에 바디킷을 소비자가 선택할수 있거나 특정트림에서 바디킷이 포함되어 있는데요.


바디킷뿐만 아니라 다운스프링, 쇼바등 성능과 관계되어있는 부품도 애프터마켓으로 따로 출시해 주었으면 합니다. 스파크는 일체형을 제외한 종발이 형식의 서스펜션 종류가 너무 적더군요.^^; 

Posted by 레드존


티스토리 툴바